테라스형, 복층형…오피스텔의 변신 단순 원룸형 구조에서 벗어나 특화설계 강화 추세

November 15, 2018

출처 : 머니투데이

 

 

테라스형, 복층형…오피스텔의 변신 - 머니투데이 뉴스

직사각형 공간에 현관, 주방, 화장실, 침실 등 단순 원룸형 구조였던 오피스텔이 변신하고 있다. 수요가 많은 20~30대 청년층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테라스형 등 다양한 특화설계가 도입되고 있다.  

14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최근 신축된 주거형 오피스텔은 테라스형이나 복층형(다락방), 침실분리형 등 다양한 구조를 도입한 사례가 늘고 있다.

강동구 천호동에 들어서는 '이안 강동 컴홈스테이'는 전용 22~47㎡ 654실 모두 복층 구조로 설계했다. 또 기존 원룸에서 보기 힘든 드레스룸이 제공되며 여성전용층과 여성전용 주차장을 도입했다. 

광진구 자양동 건대입구 3-3 특별계획구역에 분양하는 '더라움'은 전용 58~74㎡ 357실로 일반 중소형 아파트 크기다. 천장 높이는 기존 아파트(2.3m)보다 2배 높은 4.5m이며 아치형 계단, 대리석 마감재 등 고급 인테리어를 적용했다.

이달 중 광진구 군자동에 분양 예정인 '스테이 더 디자이너스 군자'는 178실 모두 복층으로 설계돼 층고가 4.1m다. 전용 16~17㎡로 크기는 작지만 침실과 주거 공간을 분리했고 수납 공간을 확보했다. 

이처럼 공간 활용도를 높인 특화설계 오피스텔이 더 늘어날 전망이다.

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"복층이나 테라스 설계 등을 통해 주거 편의를 높인 오피스텔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"며 "임차인 거주 만족도를 높여 공실을 줄이고 장기적으로 임대인에 더 큰 이익으로 돌아오기 때문에 앞으로 특화설계 도입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"고 했다.

하지만 기존 구축 오피스텔과 비교해 임대료 부담은 크다. 송파구 문정역 한 복층형 오피스텔은 전용 17㎡가 보증금 1000만원, 월세 70만원에 시세가 형성됐다. 인근 일반 오피스텔은 이보다 큰 전용 24㎡가 보증금 1000만원에 월세가 65만원 선이다.

Share on Facebook
Share on Twitter
Please reload

최근 게시물
Please reload

보관
Please reload

공식 SNS 페이지
  • Facebook Basic Square
  • Twitter Basic Square
  • Google+ Basic Square

ABOUT US

송파 가락 대우건설

■ 송파구(松坡區)는  전국 자치구 중 가장 인구가 많은 자치구이며, 전국의 구  단위 행정구역 중에서도 인구 순위 1위

■ 강남3구중 송파지역은 잠실지구. 가락지구등 대규모 주거단지가 형성된 서울 동남권 최대 거점도시

■ 위례신도시. 송파신도시. 거여 마천뉴타운등 주변 전체가 뉴타운 및 신도시 개발지역     ■  잠실종합운동장.올림픽공원.성내천.남한산성등 대단위 종합체육시설 과 쾌적한 환경 지역에 위치함

■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. 롯데타워.롯데월드. 동남권유통센타. 동부법조 단지 등  상업 유통, 업무의  복합기능 중심지

Copyright ⓒ송파 가락 대우건설 2019. all rights reserved

송파 가락 대우건설

  • Facebook Social Icon
  • Google+ Social Icon
  • YouTube Social  Icon
송파 가락 대우 건설 아파트_카톡